애프터스쿨, 센 언니들의 변함없는 우정 “가희언니, 결혼 축하”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애프터스쿨

걸그룹 애프터스쿨 멤버들이 변함없는 우정을 과시했다.

리지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프터스쿨 전 멤버 정아, 주연과 현재 애프터스쿨로 활동 중인 레이나, 나나와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리지는 “할말이 없게 만듦. 어처구니 없는 사람들”이라는 말과 함께 하트 표시를 함께 애정을 표현하며 “결혼 축하합니다. 가희 언니”라고 가희의 결혼을 축하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리지와 정아, 주연, 레이나, 나나는 다정한 포즈와 화기애애한 분위기, 밝은 미소로 변치않는 우정을 과시하고 있는 모습이다. 나나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영원히 사랑해. 죽을만큼 사랑한다. 나의 소중이들이여. 보고 있어도 보고 싶고”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애프터스쿨 리더 출신 가희는 인케이스 코리아 양준무 대표와 오는 26일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하와이에서 스몰 웨딩으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될 예정이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나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