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 카지노 폭파 협박범과 ‘협상 시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피리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가 협박범과 협상을 시도했다.

14일 방송된 tvN ‘피리부는 사나이'(연출 김홍선, 극본 류용재)에서는 여명하(조윤희)가 카지노 폭파 협박범과 협상에 나섰다.

이날 협박범은 “카지노에서 실험을 해요. 사람들 심리를 조종하는. 엄마가 그걸 알게되니까 납치 한거에요”라고 말했다.

이어 여명하와 함께 사건 현장에 동행한 윤희성(유준상)은 “알리고 싶은 거 카메라에 다 말해도 됩니다”라며 협박범을 설득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피리부는 사나이’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