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윤종신’, 90년대 윤종신 소환‥ ‘올드 스쿨’

[텐아시아=이은호 기자]월간 윤종신

‘월간 윤종신’ 3월호 ‘올드 스쿨(Old School)’이 오는 17일 발매된다.

윤종신은 17일 0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월간 윤종신’ 3월호 ‘올드 스쿨’을 발매한다. ‘올드 스쿨’은 윤종신표 작법이 돋보이는 90년대 풍 발라드로, 가수 조규찬과 노양수 엔지니어가 각각 작·편곡 및 믹싱에 참여해 당시의 사운드를 고스란히 재현했다.

14일 공개된 3월호 앨범 커버에는 윤종신과 신인 작가 이소진, 모델 남윤수의 모습이 담겼다. 세 사람은 서로 연결된 이어폰을 꽂은 채 나란히 앉아 있어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낳고 있다.

윤종신은 “이번 달에는 내가 가장 잘하는 작법과 화법으로 노래를 만들어봤다. 나이가 들면서 나와 내 노래 모두 ‘올드 스쿨’이 됐는데, 그에 대한 호불호를 떠나 ‘이게 바로 올드 스쿨이다’라는 것을 제대로 보여주고 싶었다”며 “나를 포함해 ‘올드 스쿨’이 된 선배 뮤지션들은 이제 자신이 가장 잘 하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야 ‘온리 원’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라며 “그리고 ‘온리 원’이 되는 것이 진정한 의미의 아티스트가 아닐까 싶다. 앞으로도 내가 가장 잘하는 것을 좀 더 발전시켜서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아직도 우리만이 할 수 있는 음악이 있다는 게, 그리고 그걸 대중에게 보여줄 수 있다는 게 참 좋다. 어렸을 때는 절대 알 수 없는 것들을 이번 노래에 담았다. 바로 지금이기 때문에 부를 수 있는 노래가 아닐까 싶다”고 작업 소감을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미스틱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