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미블’ 이진욱 “믿었던 절친이 배신? 같이 죽겠다”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이진욱

‘굿바이 미스터 블랙’ 이진욱이 친구에게 배신당하면 같이 죽겠다는 파격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진욱은 14일 오후 서울 상암 MBC 사옥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 연출 한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친구에게 배신당하면 같이 죽어야 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진욱은 극 중에서 가장 친한 친구 민선재(김강우)의 배신으로 모든 것을 빼앗긴 후 복수를 꿈꾸는 인물 차지원을 맡았다.

이진욱은 “우선 친구에게 배신당하지 않는 삶을 원하고 꿈꾼다. 다만 친구에게 배신당하면 같이 죽어야 할 것 같다”며 “극 중 차지원처럼 극적인 배신은 없어야 하는 일이기도 하고, 만약에 그런다면 오히려 드라마처럼 복수하지 못할 것 같다. 제가 무너질 것 같은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진욱은 “제가 무너져서 그 친구를 위해 기도하겠다”고 천사표 대답으로 마무리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몬테크리스토 백작을 모티브로 한 남자의 강렬한 복수극에 감성 멜로를 더한 드라마다. 오는 16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