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리부는 사나이’ 유준상 vs 신하균, 깊어지는 악연 스틸컷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피리부는 사나이 피리부는 사나이

tvN ‘피리부는 사나이(연출 김홍선, 극본 류용재)’가 긴장감 넘치는 예고를 공개했다.

13일 tvN ‘피리부는 사나이’ 측은 3화 예고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 천재 협상가 주성찬(신하균)과 국민 앵커 윤희성(유준상)이 살벌한 신경전을 펼치고 있다. 희성은 의도를 알 수 없는 웃음을, 성찬은 긴장감이 느껴지는 표정을 짓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잘 나가는 기업협상가였던 주성찬은 레스토랑 자살폭탄테러 사건에서 애인을 잃고 잠적해 1년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자살폭탄테러 사건의 비밀을 단독으로 잡은 기자 윤희성은 이를 보도하지 않는 대가로 TNN 메인뉴스의 앵커 자리를 거머쥐었다.

희성과 성찬은 악연으로 시작한 관계. 앞서 필리핀 인질극을 해결하고 돌아온 성찬에게 희성이 날카로운 질문을 던지며 심상치 않은 관계를 예고했다. 회를 거듭할수록 두 사람의 악연은 깊어질 예정이다.

tvN ‘피리부는 사나이’ 3화는 14일 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