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中 인기 토크쇼 ‘천천향상’ 스페셜 MC 발탁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정용화

밴드 씨엔블루 정용화가 중국 유명 인기 토크쇼의 스페셜 MC로 나선다.

정용화는 14일 중국 후난위성TV 토크쇼 ‘천천향상(天天向上)’ 녹화에 참여한다. 정용화는 이날 스페셜 MC로서 ‘천천향상’의 MC를 일컫는 ‘천천형제’로 발탁돼 프로그램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천천향상’은 2008년 시작한 중국 후난위성TV의 고품격 토크쇼로 중국 문화뿐만 아니라 전 세계 문화를 주제로 삼으며 중국 전국 시청률 1위를 고수하고 있는 인기 프로그램이다. 체코 대통령 밀로시 제만, 덴마크 전 총리 헬레 토르닝 슈미트, 빌 게이츠, 데이비드 베컴 등 각국 톱스타와 유명인사들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정용화의 이번 출연은 ‘천천향상’의 총 프로듀서이자 메인 MC인 왕한이 정용화의 예능감각을 높게 평가하고 지속적인 러브콜을 보내 성사됐다. 정용화는 지난 2014년 천천향상 첫 녹화 중 “스케줄만 된다면 천천향상에 10번이고 출연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정용화는 중국에서 끊임없는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중국 인기 시트콤 ‘초사남사(Diors Man) 시즌4’에 한국 연예인 최초로 카메오 출연했다. 또한, 유명 예능 프로그램 ‘쾌락대본영’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용화가 MC로 나서는 ‘천천향상’에는 대만가수 임지령(林志颖), 홍콩가수 용조아(容祖儿), 중국배우 장우기(张雨绮)가 게스트로 나서 국경을 뛰어넘는 입담을 과시할 예정이다. 정용화의 ‘천천향상’은 3월 18일 방송된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