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데프콘 “‘1박 2일’서 고가 운동화 신고 흑염소 잡아”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마리텔

래퍼 데프콘이 운동화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MLT-22 후반전에서 데프콘은 운동화에 대한 남다른 사랑을 내비쳤다.

이날 농구 선수 샤킬 오닐이 신어 유명해진 운동화가 나오자 데프콘이 “내가 이 신발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데프콘은 “이 신발을 ‘1박 2일’에 신고 갔는데, 흑염소를 잡으러 산으로 가라고 하더라”라고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