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스 캅2’ 김범, 김성령에 “정보 제공하겠다” 달콤한 유혹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미세스 캅

‘미세스 캅2’ 김범이 김성령을 흔들었다.

12일 방송된 SBS ‘미세스 캅2′(극본 황주하, 연출 유인식) 3회에서는 고윤정(김성령)에게 은밀한 만남을 제안하는 이로준(김범)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로준은 고윤정에게 “형사 놀이가 재밌을 것 같다”라며 “정보를 제공하겠다. 수사과정에서 내 이름을 빼달라”라고 달콤한 제안했다.

이미 이로준의 알리바이를 확인하고 범인이 아님을 알고 있는 고윤정은 이로준에게 “물건부터 보고”라고 제안을 유보했다.

이로준은 “연쇄살인사건 범인”이라고 답했고, 고윤정은 “네가 연쇄살인사건이란 걸 어떻게 알아”라고 번뜩였다. 이로준은 이미 해킹으로 사건 파일을 살펴본 것.

이에 이로준은 “형사가 사건 내용을 외부에 함부로 유출하면 안 되죠?”라며 협박을 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미세스 캅2’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