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이봉주, ‘못친소’ 이어 ‘은퇴한 제비’로 재등장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무한도전 2

전직 마라토너 이봉주가 ‘은퇴한 제비’로 ‘무한도전’에 등장했다.

1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봄날은 온다-시청률 특공대 편에서는 이봉주가 시청률을 사로잡을 히든카드로 등장했다.

이봉주는 흰색 스트라이프 수트로 화려함을 뽐냈다. 이에 유재석은 “상상도 못했다”며, 이봉주에게”은퇴한 제비세요?”라고 물으며 폭소를 터트렸다.

박명수는 이봉주를 가리키며 “할머니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다”라고 자신감을 내비쳐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