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하하, 정준하 ‘송중기 성대모사’에 “바보야?” 폭소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무한도전

개그맨 정준하가 ‘태양의 후예’ 송중기를 성대모사했다.

1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봄날은 온다-시청률 특공대 편에서는 특공대로 변신해 KBS2 ‘태양의 후예’ (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 속 유시진(송중기)을 따라 하는 하하와 정준하의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하하는 “이제부터 내 생각만 하지 말입니다”라며 유시진을 따라 했다. 이어 하하는 “원래 대사가 뭐지?”라고 혼잣말을 했고, 정준하는 “이 시간 이후로 제 걱정만 하지 말입니다”라고 정확한 대사를 기억해냈다.

이에 하하는 웅얼거리는 정준하를 바라보며 “바보야?”라고 물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무한도전’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