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 천왕’ 백종원 “아내 소유진과 식성 비슷해 행복”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3대 천왕2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아내 소유진과 비슷한 식성을 자랑했다.

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이하 3대 천왕)’에서는 충정로 도가니탕 집을 방문한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가게 안으로 들어가자 풍기는 깊은 탕 냄새에 백종원은 “여자친구랑 같이 오면 욕먹을 수도 있다”라며, “여성분들은 도가니를 싫어하시는 분들도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백종원은 “다행히 나는 식성이 비슷한 아내를 만나 행복하다. 아내랑도 가끔 방문했다”라고 애처가 다운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3대 천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