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베’ 임유, 음악회서 라둥이 발견하고 환한 미소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마베

가수 슈 아들 임유가 가족을 바라보며 환한 미소를 지었다.

12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이하 오마베)’에서는 첫째 임유의 유치원 음악회를 보러간 라둥이 네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유는 가족들을 발견하지 못해 시무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이어진 무대에서 유는 엄마 슈, 아빠 임효성을 발견하고는 환한 미소를 지었다.

라희, 라율은 미처 오빠를 찾지 못했다. 이어 라둥이도 아빠의 도움으로 오빠를 발견하고 무대에 집중하기 시작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