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4’ 김소연, ‘청귀섹 야옹이’로 가상 ‘복면가왕’ 놀이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우결

배우 김소연이 ‘복면가왕’의 무대를 꿈꿨다.

12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이하 우결4)’에서 김소연은 동물팩을 하며 “‘복면가왕’에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곽시양은 김소연에게 “이름은 ‘청귀섹 야옹이’가 좋을 것 같다. 청순, 귀요미, 섹시함 다 갖췄으니까”라고 애정이 담긴 별명을 지어줬다.

김소연은 “한 번 해보자”라며 ‘복면가왕’을 흉내 내며 미리 준비한 심수봉의 ‘사랑밖에 난 몰라’를 열창했다.

능청스럽게 노래를 소화해내는 김소연과 판정단에 빙의한 곽시양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