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101’ 정채연, 광고 13개 거절 “방송과 연습 집중”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K 제공

‘프로듀스 101’에 출연하는 연습생 정채연이 광고 러브콜을 거절했다고 알려져 눈길은 끈다.

12일 오전 정채연의 소속사 MBK 엔터테인먼트 측은 “정채연이 Mnet ‘프로듀스 101’ 출연 후 밀린 광고만 13개다. 현재 방송에 집중하기 위해 모든 광고를 거절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이어 MBK 측은 “연습생 신분으로 돌아간 만큼 ‘프로듀스 101’에서 최선을 다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라는 정채연의 입장을 전했다.

정채연은 지난해 데뷔한 다이아의 멤버였지만 ‘프로듀스 101’에 출연하며 잠정 탈퇴를 선언했다. 현재 정채연은 ‘프로듀스 101’에서 청순한 미모와 더불어 넘치는 끼를 선보여 많은 이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데뷔 전부터 남다른 행보를 걷는 정채연이 출연하는 ‘프로듀스 101’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K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