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희진, ‘마녀보감’ 캐스팅…중전 심씨役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장희진01

배우 장희진이 ‘마녀보감’에 합류했다.

11일 오후 장희진의 소속사 더좋은이엔티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장희진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장희진은 극 중 중전 심씨 역할을 맡았다.

장희진은 지난해 MBC ‘밤을 걷는 선비’와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에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밤을 걷는 선비’에 이어 다시 한 번 판타지 사극에 출연하는 장희진이 또 한 번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는 연기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마녀보감’은 저주로 얼어붙은 심장을 가진 백발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서리(연희)와 마음 속 성난 불꽃을 감춘 열혈 청준 허준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판타지 사극이다. 앞서 윤시윤, 김새론, 염정아, 이성재, 곽시양, 조달환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마녀보감’은 ‘욱씨남정기’ 후속으로 오는 5월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