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나, ‘역삼동 여신’ 다운 고급 섹시美 “치명적 각선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박하나

배우 박하나가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역삼동 여신’이라는 별명을 소개한 가운데, 그의 고급스러운 매력이 눈길을 끌고 있다.

박하나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하나는 새파란 원피스를 입고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치 인어공주처럼 다리를 겹친 포즈에서 치명적인 매력이 느껴진다. 또 흑발과 대비되는 박하나의 뽀얀 피부가 고급스러운 매력을 더해준다.

박하나는 지난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데뷔 후 카페 아르바이트를 하며 ‘역삼동 여신’이라는 별명을 얻은 적이 있다고 고백해 관심을 모았다.

이날‘해피투게더3’는 전주 대비 0.5%P 상승한 6.0%의 시청률(전국 시청률, 닐슨 코리아)을 기록하며,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박하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