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산들, 아이돌과 아재 사이 ‘폭풍 매력’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정글의 법칙 산들

산들이 ‘정글의 법칙’ 통가 편에 합류한다.

산들은 SBS ‘정글의 법칙 인 통가(이하 정글의 법칙)’ 11일 방송분부터 모습을 드러낸다.

정글로 떠나기 전 인터뷰에서 “어릴 때부터 모험을 꿈꿔왔다”는 산들은 “‘정글의 법칙’에 꼭 출연하고 싶었다. 먼저 다녀 온 바로가 너무 부러웠다”며 ‘정글의 법칙’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스케줄 때문에 산들은 다른 멤버들보다 하루 늦게 병만족에 합류했다. 어색해하는 산들을 위해 홍윤화가 엄마처럼 그를 살뜰하게 챙겼다는 후문. 병만족에 뒤늦게 합류한 산들은 특유의 순수하고 천진난만한 매력으로 해피바이러스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 동시에, 친근한 몸매와 구수한 사투리로 ‘정글 아재(아저씨)’로 등극했다는 설명이다. 또한 병만족 적응을 도와준 홍윤화와 급속도로 친해져 ‘오누이 케미’를 발산했다고.

아이돌과 아재 사이의 매력을 뽐낸 산들의 활약은 11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을 통해 공개된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