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과 열애’ 안재현 “연애스타일? 낮져밤져…지는 게 이기는 거라고”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안재현 구혜선

안재현과 구혜선이 열애설을 인정하며 공식 커플로 거듭난 가운데, 안재현의 연애관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안재현은 과거 JTBC ‘마녀사냥’ 게스트로 출연해 의외의 연애관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당시 안재현은 “낮져밤져(낮에도 지고, 밤에도 지는 스타일)”라고 연애스타일을 밝히며 “원래 어른들 말씀에 지는 게 이기는 거라고 하시더라”고 남다른 연애관을 밝혀 관심을 집중시켰다.

신동엽이 “최근에는 지는 개념이 달라졌다. 먼저 좋아하는 걸 ‘진다’라고 한다”고 말하자, 안재현은 “나쁜 남자일 때는 준비를 해야 한다. 오늘은 한 마리 야수가 되겠다고 마음을 먹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안재현과 구혜선은 11일 핑크빛 열애설을 공식 인정하며 연예계 공식 커플이 됐다. KBS 드라마 ‘블러드’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드라마를 통해 서로를 의지하며 연예계 선후배에서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은 11일 “드라마가 끝나고 정식으로 교제하고 있다”고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