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김민경 “김수현 작가, 머리 좀 심으면 잘 될 거라 조언”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해피투게더

배우 김민경이 김수현 작가에게 들은 조언을 언급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최고의 악역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남궁민, 박하나, 조은숙, 김민경이 출연한 ‘해치지 않아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김수현 작가의 드라마 ‘무자식 상팔자’, ‘엄마가 뿔났다’, ‘부모님 전상서’ 등에 출연했던 배우 김민경은 김수현 작가를 언급하며 “선생님이 원하시는 포인트가 있다. 감정의 디테일을 배우가 깨닫길 바란다”며 “그런 것만 잘 찾아내면 된다”고 말했다.

MC 유재석은 김수현 작가에게 혼난 적은 없냐고 물었고, 이에 김민경은 “선생님은 그냥 나보고 자꾸 ‘이마가 넓다. 머리 좀 심어라. 머리 심으면 잘 될 거다’라고 하신다”고 엉뚱한 답변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KBS2 ‘해피투게더’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