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태런 에저튼 “콜린 퍼스와 휴 잭맨, 둘은 완전히 다르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뉴스룸

할리우드 배우 태런 에저튼이 함께 연기했던 배우 콜린 퍼스와 휴 잭맨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영화 ‘독수리 에디’의 할리우드 배우 태런 에저튼이 출연해 함께 연기했던 배우 콜린 퍼스와 휴 잭맨에 대한 본인의 생각을 밝혔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태런에게 “콜린 퍼스와 연기하는 게 편한가? 휴 잭맨과 연기하는 게 편한가?”라고 물었다. 이에 태런은 “불공평한 질문이다”라고 말하며 당황스러워 했다.

이어 태런은 “두 사람은 완전히 다른다. 답을 회피하는 거 같지만 두 사람을 비교하는 건 어려운 일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JTBC ‘뉴스룸’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