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심현섭 “과거 김숙과 썸탔다…윤정수 자리 탐나”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김구라

개그맨 심현섭이 과거 김숙과 밀당을 했던 사연을 밝힌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하는 김구라는 지난 방송에 이어 비운의 천재 개그맨 김수용‧김경민‧심현섭과 함께 ‘트루 개그 스토리’를 진행한다.

이날 심현섭은 최근 JTBC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에서 개그맨 윤정수와 가상 부부로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김숙을 언급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그는 과거 김숙과 썸을 타던 사이라고 밝히고, 김숙이 자신을 좋아했으며 지금도 좋아하고 있을 것이라며 주장했다. 또한 심현섭은 현재 김숙과 가상 부부로 출연하고 있는 윤정수에게 질투심을 보이며, 윤정수의 자리는 사실 본인의 자리였어야 한다고 말해 현장에 있던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심현섭과 김숙 사이에 있었던 밀당의 전말은 오는 12일 오후 11시 15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