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앨범 발매 이틀 만에 6만 5천장 판매… 이러다 최다 판매량 기록?

<무한도전> 앨범 발매 이틀 만에 6만 5천장 판매... 이러다 최다 판매량 기록?
MBC 의 ‘서해안 고속도로 가요제’ 앨범이 제작진에게 확인 결과 6일 기준 6만 5천장 판매된 것으로 확인됐다. ‘서해안 고속도로 가요제’는 이 3번째로 기획한 가요제 프로젝트로 지난 2일 방송이 끝난 후 멤버들이 부른 가요제 음원이 공개됐다. 이 곡과 함께 보너스 트랙 3곡이 추가된 가요제 앨범은 지난 6월 24일부터 지정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예약을 받았으며 1차로 준비된 2만장의 앨범이 5일부터 배송됐다.

의 가요제 앨범이 발매된 지 이틀 만에 위와 같은 판매량을 기록한 것은 주요 아이돌의 최근 앨범 판매량과 비교했을 때 적지 않은 수치다. 가온차트에 따르면 지난 2월 발매된 빅뱅의 미니앨범은 한 달 동안 10만 9,770장을 판매됐고 지난 3월 14일 발매된 동방신기의 는 한 달 동안 5만 1,354장을 판매했다. 또한 지난 4월 20일 정규 1집을 발매한 f(x)는 5월까지 5만 4,987장을 판매했다. 상반기 결산 앨범 판매량이 집계되지 않은 상황이지만 예약이 지속되고 있는 가요제 앨범이 아이돌의 앨범 판매량을 넘어설 가능성이 있는 것. 앨범 시장이 깊은 불황에 빠지면서 차트의 대부분이 인기 아이돌의 앨범으로 이뤄져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올해 가장 많이 팔린 앨범 중 하나가 될 가능성이 높다. 또한 자체적으로는 두 번째 가요제인 ‘올림픽대로 듀엣가요제’ 앨범의 판매량인 4만 7천장을 넘어섰다는 점에서 이번 가요제의 앨범 판매량이 어디까지 이를지도 주목된다.

제작진에 따르면 현재까지 오프라인으로 판매할 계획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6일 현재 지정 사이트 중 한 곳에서 앨범을 예약하면 13일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된다. 음반 판매 수익은 제작비와 유통비를 제외하고 모두 불우이웃 돕기에 쓰일 예정이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