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조타, 서강준이 반한 완벽 복근…김병만도 칭찬 세례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조타

그룹 매드타운 조타가 ‘정글의 법칙’에서 강인한 매력을 뽐낸다.

11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통가(이하 정글의 법칙)’에서는 조타가 김병만으로부터 깜짝 후계자 수업을 받는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만은 조타에게 자신의 나무타기 노하우를 전수했다.  김병만의 가르침을 받은 조타는 역대 아이돌 출연진 중 가장 높은 코코넛 나무에 올라가 열매 따기에 성공했다. 이에 김병만은 “하나를 알려주면 열을 깨우친다. 나보다 더 잘하는 것 같다”라며 조타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조타는 또한 망치질을 하던 중 상의를 탈의하며 탄탄한 복근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를 본 서강준은 조타의 복근을 가리키며 “정말 예쁜 옷이다. 나도 그 옷 한번 입어보고 싶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타의 역대급 정글 생존기는 오는 11일 오후 10시‘정글의 법칙’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