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측 “김형석 작곡가, 패널 하차…스케줄 때문”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김형석

작곡가 김형석이 ‘복면가왕’을 떠난다.

10일 오전 MBC ‘복면가왕’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김형석 작곡가가 ‘복면가왕’에서 하차한다”고 전했다.

이어 “김형석 작곡가가 MBC뮤직에서 방송 중인 한중 합작 프로젝트 ‘슈퍼아이돌’에 출연하면서 스케줄을 조정하기가 어려워졌다. 이에 제작진과 상의 끝에 ‘복면가왕’에서 빠지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복면가왕’이 파일럿 방송에서부터 ‘복면가왕’의 패널로 출연한 김형석은 전문가 입장에서 복면가수들의 실력을 평가하고, 가면 뒤에 숨은 가수의 정체를 추리해왔다. 활약에 힘입어 지난 ‘2014 MBC 방송연예대상’에서는 뮤직토크쇼 부분 신인상을 수상했다.

김형석의 후임은 아직 미정이며, 현재 논의중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