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미남 브로맨스’ 정준영-에디킴, 최태준X지코 절친 ‘깜짝 출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꽃브로 정준영 에디킴

가수 정준영과 에디킴이 블락비 지코와 배우 최태준의 절친으로 ‘꽃미남 브로맨스’에 깜짝 출연했다.

10일 오후 11시 공개되는 엠빅TV ‘꽃미남 브로맨스’에서는 정준영과 에디킴의 토크멘터리가 방송된다. 두 사람은 지코와 최태준이 출연한 ‘꽃미남 브로맨스’를 시청하며 거침없는 폭로전을 이어갔고, 네 사람의 사적인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또한, 지코와 최태준의 다음 행동을 정확히 예측하는 등 네 사람이 서로 떼려야 뗄 수 없는 절친임을 인증했다.

특히 정준영과 에디킴은 즉석에서 최태준과 지코에게 전화를 걸어 “여자 모델들이랑 놀자”며 악마의 덫을 놓았는데, 이에 최태준과 지코가 어떤 반응을 보였는지 공개될 예정이다.

정준영과 에디킴까지 합세한 ‘꽃미남 브로맨스’는 10일 오후 11시에 네이버 TV캐스트와 유튜브의 엠빅TV(MBing TV)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MBC 모바일 전용 콘텐츠 엠빅TV의 대표 콘텐츠 ‘꽃미남 브로맨스’는 연예계 남남 절친들을 발굴해 그들이 나누는 솔직한 우정 스토리를 담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방탄소년단 뷔와 배우 김민재가 출연한 시즌1에 이어 시즌2에서는 데뷔 전부터 절친 사이로 알려진 배우 최태준과 가수 지코의 만남이 공개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