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황의준 “‘오로라 공주’ 임성한 드라마서 영감” 막장마니아?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라디오스타

그룹 내 귀에 도청장치 멤버 황의준이 막장 드라마 마니아를 인증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얼굴특집’으로 꾸며져 현재 프로젝트밴드 연남동 덤앤더머로 활동 중인 김태진과 황의준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황의준은 연남동 덤앤더머의 노래 ‘오로라 공주’에 대해 “과거 MBC에서 방영한 임성한 작가의 동명 드라마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밝혔다.

드라마를 좋아한다는 황의준은 이어 “특히 MBC 드라마를 좋아한다. 아침에 일어나서 ‘내일도 승리’를 보고 MBC 드라마 채널에서 재방송을 본다”고 열혈팬을 인증했다.

황의준은 특히 MBC ‘내 딸 금사월’에 대해 “굉장했다. 많이 울었다. 정말 최고의 드라마”라면서 막장 논란에 대해서는 “막장이라니. 재미있으면 그만이다. 내게 기쁨을 주고 행복을 준다”고 두둔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라디오스타는 전국 기준 7.8%(닐슨코리아)를 기록하며, 지난 2일 방송분보다 소폭 하락한 수치를 보였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