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결혼했어요’ 차오루, 조세호 집 방문 “다 명품 이예요? 오빠 부자예요?”

[텐아시아=김은영 인턴기자]

우리결혼했어요 차오루 조세호

‘우리 결혼했어요’ 차오루가 남편 조세호의 집에서 당돌 매력을 발산한다.

12일 방송될 MBC ‘우리 결혼했어요-시즌4’에서는 ‘차오차오’ 차오루-조세호 부부가 조세호가 사는 곳을 방문한다.

이날 차오루는 조세호 집에 들어서면서 왕성한 호기심을 자아내 엉뚱 발랄 매력을 드러냈다고. 조세호 집 현관에서부터 신발장에 한 없이 가득 차 있는 신발, 가지런히 정리된 모자, 옷걸이에 걸린 옷을 보며 입을 다물지 못하더니 “다 명품 이예요? 오빠 부자예요?”라며 물었다.

차오루는 “오빠 옷 저보다 많아요. 심지어 다 명품이에요. 딱 보고 나서 내 남편 부자라고 생각했어요”라며 “몇 개 빼고 다 팔아요”라며 알뜰한 제안을 하기도 했다. 차오루는 “저 돈 못 벌어요. 오빠 밑에서 얹혀 살아야 돼요”라며 파격제안까지 하며 조세호를 당황시켰다.

차오루는 남편 조세호의 뒷조사까지 철저히 했다. 조세호의 룸메이트 남창희에게 조세호와 나나가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 함께 출연한 것에 대해 캐물은 것. 차오루는 “나나 선배님이 예쁘잖아요~”라며 두 사람의 친분을 점검하면서 질투심도 드러냈다. 조세호 뒷조사에 나선 차오루가 어떤 고급 정보를 입수했을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차오루의 당돌한 매력은 12일 오후 4시 50분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 공개된다.

김은영 인턴기자 young@
사진. MBC ‘우리 결혼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