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태진-황의준, 내귀에 도청장치 시절 분장 사진 공개 ‘파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분장

연남동 덤앤더머 김태진과 황의준이 내귀에 도청장치에 대해 언급했다.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태진과 황의준이 내귀에 도청장치 활동 중 했던 분장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두 사람은 내귀에 도청장치 활동 중 했던 여러가지 분장사진을 공개하며 “김태진은 분장하기 싫어서 팀을 나간적도 있다”고 밝혔다.

황의준은 “이혁 씨가 이런 분장을 하는 걸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기생, 중세시대 여인 등 다채로운 분장 사진을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