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연남동 덤앤더머 김태진-황의준, 숨은 예능 원석 ‘발견’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크기변환_라디오스타_연남동 덤앤더머 습격

‘라디오스타’에 연남동 덤앤더머인 김태진, 황의준이 출격한다.

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최근 얼굴로 주목 받고 있는 5인방 우현, 김태진, 황의준, 김성은, 나나의 ‘얼굴전쟁’ 특집이 펼쳐진다.

이날 출연한 연남동 덤앤더머, 김태진, 황의준은 독특한 매력을 풍기며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해 너무나 잘 아는 만큼 서로에 대한 실상을 고발하는가 하면, 특이하면서도 사람을 끄는 매력을 드러내며 스튜디오를 웃음짓게 만들었다.

또 독특한 음악세계로 사랑 받고 있는 듀엣그룹 연남동 덤앤더머의 두 사람은 남다른 독창성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두 사람은 ‘나를 음해하는 세력이 있어’, ‘가혹행위’, ‘비와 삼겹살’, ‘숙취의 아침’ 등 특이한 곡 제목을 나열한 뒤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고, 이에 윤종신은 “컨셉츄얼한 그룹이네”라며 감탄을 마지 않았다.

과연 ‘연남동 덤앤더머’ 김태진-황의준은 어떤 특별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폭소케 만들지, 어떤 강렬한 무대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지는 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얼굴전쟁 특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MBC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