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태민·제아·지상렬 출연…주당 토크 펼친다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tvN

‘수요미식회’에 샤이니 태민, 브아걸 제아, 개그맨 지상렬이 출연한다.

9일 방송되는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해장국을 주제로 한 미식토크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태민,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지상렬이 출연해 미식가적인 면모를 뽐낼 예정이다.

이날 태민은 “하나에 꽂히면 그것만 먹는데 최근 훠궈와 가자미식해에 꽂혔었다”라고 어른스런 입맛을 공개해 패널들의 이목을 끌었다. 또한 “샤이니 중엔 누가 술을 제일 마시느냐”는 질문에 다른 멤버 ‘팀킬’은 물론, 샤이니 멤버들의 독특한 해장 비법까지 공개했다.

이어 제아는 “브아걸 멤버들이 다들 술을 잘 마시지 않느냐, 누가 가장 술이 센가?”라는 질문에 술을 가장 잘 마시는 멤버와 술을 가장 사랑하는 멤버를 지목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 밖에도 신동엽은 연예계 주당 ‘베스트 3’로 성시경, 전진, 특별출연한 지상렬을 꼽아 그들의 음주 스타일을 분석한 토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연예계 신(新) 주당 태민, 제아, 지상렬이 출연한 ‘수요미식회’는 9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