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가온차트 음반판매량 7위..’최고의 신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세븐틴

남성 아이돌그룹 세븐틴이 쟁쟁한 가요계 선배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최고의 신인’으로 꼽혔다.

세븐틴은 최근 가온차트가 발표한 2015년 4분기 음반 순위에서 7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지난 2015년 5월 데뷔 후 2장의 앨범을 발매하며 17만장의 음반 판매고를 올렸으며, 2015년 가온차트 음반 판매량에서도 10위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며 무서운 기세로 팬덤을 확장해나가고 있으며, 신인 아이돌 중에서도 독보적인 판매량을 보여주며 ‘음반 강자’로 우뚝 섰다.

이처럼 세븐틴은 계속해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향후 성장세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가온차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