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2’ 미노 “예능 원석, 이제 다듬어질 차례”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미노

그룹 프리스타일의 멤버 미노가 예능스타로 거듭나고 싶은 기대를 내비쳤다.

9일 오전 서울 논현동 리츠칼튼호텔에서 열린 K STAR ‘식신로드 시즌2(이하 식신로드2)’ 제작발표회에서는 미노가 “‘식신로드2’를 통해 다듬어지고 싶다”고 소망을 밝혔다.

미노는 “올해 시작이 좋은 것 같다”라며 “계속 예능 원석으로 불리고 있다. ‘식신로드2’를 통해 ‘다듬어지지 않을까’라는 바람이 있다”고 말했다.

미노는 함께 호흡을 맞출 파트너 하하에 대해 “예전부터 사적으로 알던 편한 동생이다. 사적으로는 굉장히 친하지만, 오히려 방송에서 호흡은 별로 안 좋아 보일 수도 있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현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기존 맛집 소개에 생중계 라이브 여행 콘셉트가 더해져 새롭게 단장을 한 ‘식신로드2’는 오는 17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