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스타 차오루, 속담으로 표현하는 차별화 전략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조슬기

걸그룹 차오루가 속담 요정의 면모를 뽐냈다.

피에스타는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무브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어 델리킷 센스(A Delicate Sense)’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차오루는 다른 걸그룹과 차별화 전략을 들면서 속담을 인용했다.

차오루는 “절박함”이라며 “지성이면 감천이다. 진짜 열심히 해서 1위하고 싶다”고 전했다. 최근 예능 대세로 떠오른 차오루는 MBC ‘일밤-진짜사나이’에서 한국어 공부로 속담 교재를 활용한다고 밝혀 눈길을 끈 바 있다.

차오루는 “예능으로 피에스타 열심히 알리고 있다. 더 열심히 하겠다”며 “예능에서의 모습을 많이 봐주셨는데 무대에서 다른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 기대 많이 해달라”고 말했다.

피에스타는 9일 정오 새 미니앨범의 전곡을 공개하고, 타이틀곡 ‘미러’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