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진구♥김지원, 리즈시절…한정판 윤중위 거품애교 공개

태양의후예_구원커플리즈시절

KBS2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진구와 김지원의 구원 커플 리즈시절이 공개됐다.

‘철벽’ 서대영(진구) 상사와 ‘직진’ 윤명주(김지원) 중위의 과거가 공개됐다. 서상사 한정판 윤중위의 거품 애교를 포착한 것이다.

지난 4회분에서는 대영을 만나기 위해 우르크 태백 부대의 의무관으로 파견을 떠난 명주. 설레는 맘으로 우르크 땅을 밟았지만, 대영은 그녀의 아버지 윤중장(강신일)으로부터 본국 복귀를 명받고 돌아가는 길이었다.

명주는 대영에게 “다른 여자에게 잘도 배려하면서 왜 나한테는 그것도 안 하는데”라며 눈물로 호소했다. 그러나 “(명주로부터의) 도망은 의지가 아닌 명령”인 대영은 “몸조심하시길 바란다”며 그녀를 진심으로 안아줄 수밖에 없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각 잡힌 여군 윤명주로부터 없는 애교도 만들어 내는 서대영 상사의 다정했던 과거의 한 때를 포착했다. 거품을 입에 물고 애교 섞인 표정으로 대영을 바라보는 명주의 눈빛이 사랑스럽다. 이들의 과거 스토리는 시청자들을 또 한 번 ‘태양의 후예’로 끌어 모으는 ‘입덕’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철벽 방어 중인 서상사와 그에게 아랑곳하지 않는 윤중위의 직진 로맨스는 오늘(9일) 밤 10시 확인할 수 있다.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제공. 태양의후예 문화산업전문회사 &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