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신하균, 다시 만나자마자 ‘육탄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신하균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와 신하균이 다시 만났다.

8일 방송된 tvN ‘피리부는 사나이'(연출 김홍선, 극본 류용재)에서는 여명하(조윤희)가 위기협상팀을 사칭하고 다니는 주성찬(신하균)을 찾아 나섰다.

이날 여명하는 반항하는 주성찬을 제압하고 “위기협상팀 사칭하고 다니는 사람이 당신이죠?”라고 말했다. 이어 여명하는 “나 알죠? 우리 일년 전에 만났었잖아요”라고 물었다.

이에 주성찬은 “당신도 나 알죠?”라고 받아쳤다. 여명하는 “내가 아는 주성찬씨는 사람 목숨도 협상 거리로밖에 생각 안하는 사람이다”라고 말했고, 주성찬은 “그래서 벌받은 건지도 모르죠”라고 씁쓸하게 답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피리부는 사나이’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