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차예련, 죽은 정진영 생각하며 오열 “죄송해요 아버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차예련

‘화려한 유혹’ 차예련이 후회의 눈물을 흘렸다.

8일 방송된 방송된 MBC‘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 연출 김상협 김희원)에서는 강일주(차예련)가 돌아가신 아버지 강석현(정진영)을 생각하며 오열했다.

이날 강일주는 홀로 불꺼진 부억에서 “아버지 죄송해요 이렇게 될 줄 몰랐어요”라고 말하며 흐느꼈다.

이어 강일주는 “제가 아버지 돌아가시게 만들었어요. 죄송해요 아버지”라고 말하며 후회의 눈물을 흘렸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화려한 유혹’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