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림학교’ 정유진, 신성우 앞에서 결의 “나도 ‘무림학교’ 지키겠다”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ap 2016-03-08 22-11-57-266-vert

‘무림학교’ 정유진이 친아버지 신성우와 재회했다.

8일 방송된 KBS2 ‘무림학교'(연출 이소연, 극본 양진아)에서는 결국 마주하게 된 친아버지 채윤(신성우)과 딸 황선아(정유진)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채윤은 선아에게 ‘무림학교’를 떠날 것을 제안하며 “그때처럼 너를 또 위험하게 만들 수 없어. 이건 내가 끝내야할 일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선아는 “아빠(황무송 총장)도 그렇게 말하셨어요. 두 분 마음은 알지만 저는 함께 지키고 싶어요”라며 “이제야 겨우 만났는데 이렇게 또 헤어지고 싶지 않아요”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KBS2 ‘무림학교’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