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김주희 “상금 받으면 시집 갈 자금으로 사용할 것”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주희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주희가 상금을 받으면 어디에 쓸지 언급했다.

8일 방송된 KBS2 ‘1대 100’에는 S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주희가 출연했다.

이날 김주희는 상금을 받으면 어디에 쓰고 싶냐는 질문에 “시집 갈 자금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김주희는 “예비 시부모님께 칠첩반상을 마련해드리고 싶어서 나왔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