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차오루 “과거 중국에서 솔로 가수로 활동, 신인상 받았다” 고백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08 21;02;04-vert
‘택시’ 차오루가 과거 중국에서 솔로 가수로 활동했었다고 털어놨다.

8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에서 차오루가 과거 중국에서 가수로 활동했던 사실을 밝혔다.

“한국에 온지 몇 년 됐냐”고 묻는 이영자의 질문에, 차오루는 “10년 됐다”라며 “대학진학을 위해 2006년에 왔다”고 말했다.

이어 이영자가 “중국에선 무슨 일을 했냐”고 묻자, 차오루는 “솔로 가수로 활동했다”라며 “중국 CCTV에서 신인상을 받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또한 차오루는 “데뷔하고 나서 컴백을 기다리는 시간이 힘들었다”라며 “기타, 미용 등 별 걸 다 배우려고 했다”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tvN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