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브레이브 걸스 혜란 “직캠 챙겨보는 재미 쏠쏠해”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lipboard0-vert

브레이브 걸스가 ‘직캠’에 대해 언급했다.

8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걸그룹 브레이브 걸스와 용감한 형제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창렬 DJ는 “요즘 아이돌에게는 ‘직캠’이 인기의 척도더라. 직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다.

이에 브레이브 걸스는 “멤버가 바뀌고 활동을 시작해서 최근에 찍힌 직캠은 없는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브레이브 걸스의 멤버 혜란은 “차 안에서 개인 직캠이나 멤버들의 직캠을 꼭 챙겨본다. 보는 재미가 쏠쏠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 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