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준 결혼, “1등 신랑감” 자화자찬은 근거 있는 자신감? ‘눈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김원준

가수 김원준이 14세 연하 여성과의 결혼 소식을 전한 가운데, 그가 스스로를 1등 신랑감이라 칭한 방송이 주목을 받고 있다.

김원준은 과거 MBC뮤직 ‘더 트랙’에 출연해 자신이 “1등 신랑감”이라고 주장한 바 있다.

당시 김원준은 “저는 한 여자밖에 모르고, 착하고, 신앙심 좋고, 규칙적인 데다가 경제관념까지 뚜렷하다”라며 당당히 자화자찬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자칭 ‘1등 신랑감’ 김원준은 오는 4월 16일, 14세의 연하 검사와 대검찰청 예식장에서 백년가약을 맺을 예정이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김원준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