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누퍼, ‘지켜줄게’ 스페셜 D-DAY 오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스누퍼

남성 아이돌그룹 스누퍼가 팬들을 위해 준비한 선물을 공개한다.

스누퍼는 8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악사이트에 두 번째 미니음반 ‘플라토닉 러브’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특히 이들은 멜론 스페셜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독점으로 풀어낼 예정으로,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멜론의 스누퍼 스페셜의 내용은 ‘플라토닉 러브’ 재킷 촬영과 뮤직비디오 현장 공개이다. 팬들은 이 페이지에서 스누퍼의 생생한 매력을 만나볼 수 있는 재킷과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 사진과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또 공식 이미지와 컴백을 앞둔 스누퍼 멤버들의 각오가 담긴 인터뷰는 물론, 5명을 선정해 사인 CD를 증정하는 댓글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

소속사는 “데뷔 음반 ‘쉘 위’에서 사랑스럽고 밝은 매력으로 10대 소녀들을 설레게 했던 스누퍼는 새 음반을 통해 또 다른 변신을 시도, 2030 누나들의 마음을 훔칠 ‘남자의 향기’를 품고 돌아온다”고 예고했다.

타이틀곡 ‘지켜줄게’는 레트로한 그루브와 아련한 멜로디가 어우러진 댄스 넘버로, 짝사랑의 아픔을 담은 공감 가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스누퍼는 신곡 공개와 동시에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위드메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