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측 “‘능력자들’·’듀엣가요제’ 편성, 확정된 것 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능력자들

MBC가 ‘듀엣가요제’와 ‘능력자들’ 편성 변경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8일 오전 MBC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두 프로그램의 편성과 관련해 아직 정해진 바 없다”고 말했다.

앞서 한 매체에서는 방송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지난 설 특집 파일럿으로 방송된 ‘듀엣가요제’가 금요일 오후 9시 30분으로 정규 편성되며, 해당 시간에 방송되던 ‘능력자들’이 목요일 심야로 방송 시간대를 옮긴다고 보도했다. 또한, 목요일로 편성이 변경됨에 따라 김구라가 MC에서 하차하는 것으로 논의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지난 7일 MBC는 지난 설 특집 파일럿으로 방송돼 호평을 받았던 ‘듀엣가요제’의 정규편성을 확정하고, 설 특집 ‘듀엣가요제’에서 찰떡궁합 호흡을 과시하며 MC로 활약했던 성시경, 유세윤을 정규 프로그램 MC로 발탁했다. 이에 따라 기존 방송되던 프로그램 중 하나가 폐지되거나 혹은 편성 시간을 이동을 해야 한다.

금요일 방송되는 ‘능력자들’이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으로 편성을 변경하는 경우, 김구라는 JTBC ‘썰전’과 방송 시간과 겹치며, 스케줄 조정이 불가피해질 것으로 보인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