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유재석, 매운 맛 표현 “계속 혀를 발로 찬다” 폭소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07 23;51;18-vert
‘동상이몽’ 유재석이 매운 음식의 맛을 평가해 웃음을 줬다.

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는 출연진들이 매운 먹방에 미친 BJ 우앙이 즐겨 먹는다는 매운 돈까스를 시식했다.

이날 방송에는 먹방 BJ 딸(우앙)과 엄마가 출연했다. 출연진들은 매워서 어쩔 줄 몰라하며 할 말을 잃었다. 이어 서장훈은 마치 반창고를 붙이듯 치즈를 혀에 붙인 채, 매운 맛을 달래기 위해 노력했다.

서장훈은 “저, 녹화 중에 죄송한데… 얼음 물 없나요?”라고 말해 매움의 강도를 드러냈다.

유재석은 “진짜 손톱만큼 조금 먹었는데, 혀를 진짜 계속 때려요. 곤장 치는 것처럼”이라며 “혀를 막 발로 차고 그냥…”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동상이몽’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