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공승연, 이준혁과 바람 피우다 유아인에 딱 걸려? ‘폭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공승연

‘육룡이 나르샤’ 배우 공승연이 이준혁, 유아인과 유쾌한 상황극을 연출했다.

최근 공승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죄송합니다 서방님…#육룡이나르샤 #홍대홍 #이방원 #민다경 #새로운러브라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공승연과 이준혁은 벌 서는 자세를 취하고 있고, 유아인은 두 사람을 혼내는 모습을 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유쾌한 세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세 사람이 출연하는 SBS ‘육룡이 나르샤’는 7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공승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