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동근, 브랜뉴뮤직과 손잡는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양동근

가수 겸 배우 양동근이 대한민국 대표 흑인음악 레이블인 브랜뉴뮤직에 합류한다.

브랜뉴뮤직 측은 7일 “양동근의 모든 음악 관련 콘텐츠는 양동근의 현 소속사인 일광 폴라리스와 브랜뉴뮤직이 협업해 공동제작 형태로 제작된다. 향후 양동근이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브랜뉴뮤직의 수장 라이머는 “자신만의 뚜렷한 음악 색깔로 단단한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양동근이 브랜뉴뮤직의 새로운 아티스트 라인업으로 합류했다. 2016년에는 래퍼 YDG로 왕성한 음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브랜뉴뮤직에는 버벌진트, 산이, 범키, 팬텀, 트로이, 이루펀트, 피타입, 키디비, 애즈원 등 실력파 흑인 음악 아티스트들이 대거 소속돼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브랜뉴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