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투유’ 장윤주, 톱모델의 욕심은? “영원히 섹시하고 싶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톡투유_장윤주

모델 장윤주가 “영원히 섹시하고 싶다”는 욕심을 고백했다.

6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이하 톡투유)’에서는 모델 장윤주가 출연해, 300여 명의 청중들과 함께 ‘욕심’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장윤주는 “오늘 제대로 한 번 수다 떨었으면 좋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이날 장윤주는 어떤 욕심을 갖고 있는지 묻는 MC 김제동의 질문에 “영원히 섹시하고 싶다”는 ‘톱모델’다운 소망을 드러냈다. 장윤주는 “여자로서 한 살씩 나이가 들 때마다 점차 의기소침해지고 우울해지는 기분에 공감한다”며 “내 남자에게만큼은 영원히 섹시하고 싶은 욕심이 난다”고 밝혔다.

이어 장윤주는 “물건에 대한 욕심은 없나”는 질문에 “화려한 세계에서 일하는 직업을 갖고 있다 보니 오히려 물건에 대한 욕심보다는 사람의 마음을 갖고 싶은 욕심이 든다”고 털어놔 많은 청중의 공감을 사기도 했다.

또 장윤주는 SNS의 ‘좋아요’에 욕심 부린다는 한 청중의 사연에 “좋아요’를 더 많이 받기 위해 했던 수많은 경험 속에서도 진짜 본인이 즐거웠던 일을 찾으면 좋을 것”이라고 조언을 건네며 “관객과 만나 그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일이 저한테 잘 맞는 것 같다”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모델 장윤주과 함께 하는 ‘톡투유’는 6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