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서강준, 난파선 발견하고 “아, 사활을 걸었구나!” 폭소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04 22;17;42-vert

‘정글의 법칙’ 병만족이 정글 최초로 난파선에서 생존한다.

4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통가(TONGA)’에는 김병만, 고세원, 전혜빈, 서강준, 조타, 산들, 홍윤화, 이훈, 설현, 찬성, 이성종이 출연해 난파선에서 생존을 시작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새들의 고향에서 생존을 할 것이라는 제작진의 말에, 들뜬 마음으로 배를 타고 목적지를 향하던 병만족은 이상한 기운을 감지했다. 눈 앞에서, 바다 한가운데 좌초된 난파선을 발견했기 때문이다.

이에 병만족은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김병만은 “되게 힘들겠다. 덥겠다. 녹슨 배의 안은 밥솥이죠”라며 불안한 심경을 고백했다.

서강준은 “배를 타고 가다가 딱 난파선이 보이더라고요. 아, 대단한 기획을 했구나! 사활을 걸었구나!”라고 말하며 웃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