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청춘’ 안재홍, 집밖 봉선생으로 변신 ‘아프리카식 카레’ 준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안재홍

‘꽃보다 청춘’ 안재홍이 집밖 봉선생으로 변신했다.

4일 방송된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이하 꽃청춘)에서는 캠핑장에서 직접 밥을 해먹는 쌍문동 4인방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류준열은 음식을 준비하기 앞서 “스텝분들도 식사 준비 하셔야 하니까 우리가 찍자”며 셀프 카메라를 준비했다.

요리사로 나선 안재홍은 재료를 하나 하나 준비하며 집밖 봉선생으로 변신했다. 수셰프를 맡은 박보검은 안재홍을 잘 따르며 함께 재료를 손질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꽃보다 청춘’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