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널’ 이제훈, 조진웅 장례식장서 김혜수 위로 “괜찮습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시그널

‘시그널’ 조진웅의 장례식이 진행됐다.

4일 방송된 tvN ‘시그널'(극본 김은희, 감독 김원석)에서는 백골 사체로 발견된 이재한(조진웅)의 장례식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박해영(이제훈)은 장례식장을 찾은 차수현(김혜수)에게 “괜찮습니다. 비리 형사라는 누명을 쓰고, 그 긴시간 동안 잊지 않고 기다려준 사람이 있으니까 이재한 형사에게는 위안이 될 거에요”라고 위로했다.

이에 차수현은 울먹이며 “둘이 찍은 사진이 한 장도 없어. 그게 마지막일줄 알았으면 뭐라도, 조금이라도 남겨둘걸”이라고 후회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tvN ‘시그널’ 방송 캡처